‘속상’ 박은빈, 상처에 울컥한 감정 다스리는 중ㅣ브람스를 좋아하세요?(brahms)ㅣSBS DRAMA

2020. 10. 06.
22 926 조회수

박은빈(채송아)은 자신의 바이올린에게 계속 사랑한다고 말하며 상처를 잊으려고 한다.
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brahms)’
☞밤 10시 본방송
#브람스를좋아하세요 #박은빈 #김민재
▶ Hompage : www.sbs.co.kr/tv/drama
▶ Subscribe SBS Drama : bit.ly/2ShWout

댓글
  • 음악이든 사람이든 그 무엇이든 간절히 원하고 사랑하면 남들이 뭐라하든 놓기 어렵죠 그 마음이 있기에 사람인거죠 로봇도 인공지능도 아닌 감정이 살아 숨쉬는 사람

    커피&티C커피&티C일 전
  • 눈물난다..ㅠㅜ

    고려은단비타민씨고려은단비타민씨7 일 전
  • 도대체 저 여자애는 왜 매번 송아한테 못되게 구는거임...?ㅜㅜ

    찌니JJinie찌니JJinie14 일 전
  • 송아의 진심과 간절함이 느껴져 맘이 너무 아프네요.ㅠㅠ 송아가 마음 둘 곳이 너무 없어 보인다.

    반드시정의롭게반드시정의롭게16 일 전
  • 🎻🎹 무다키, 무다포, 커플코멘터리 등 다양한 미공개 비하인드와 부가영상을 원하신다면 감독판 선입금에 참여해주세요. 자세한 사항은 다음카페에서 '브람스'를 검색해주세요!!!😊

    sh__ knowsh__ know16 일 전
  • 아.....ㅠ 진짜 송아 보면 내 자신이 보여서 더 짜증나고 서글프다ㅠㅠ

    Diana KimDiana Kim16 일 전
  • No se si en realidad el ama a está chica, entiendo que el lleva mucha carga sobre su espalda sobre todo los padres que no se compadecen de el y sólo viven para pedirles dinero. Por eso el también está cansado de su carrera como pianista.

    Mila RomanMila Roman18 일 전
  • La compañera es peor que la maestra, que le importa a ella si es novia de jooyoung o si él la quiere ayudar, que le interesa a ella, cada quien que mire su vida no tienen porque estar pendientes de la vida de los demás.

    JessicaJessica19 일 전
  • ㅠㅠㅠㅠ

    SunJung HaSunJung Ha19 일 전
  • 너무한다 진짜

    Ingrid FungIngrid Fung19 일 전
  • 늦게 다른 공부를 시작한 사람으로 송아의 마음과 간절함이 너무 느껴져서, 바이올린에 사랑한다고 말할때, 그 간절함이 절절히 느껴졌다... 이미 10년을 미술공부한 사람들과 같이 공부해가는 나는 송아에서 나를 봤고, 다른 입장이지만, 또 비슷한 입장... 단지 shit한건 너무 한국대학의 교수와 학생의 관계를 더럽게 현실적으로 그려놨다는 거. plz stop gashipping.

    Jinhye LeeJinhye Lee19 일 전
  • Yang pilih allah like.

    Sthdvgsg GshdvdghSthdvgsg Gshdvdgh19 일 전
  • 바이올린에 사랑해 사랑해 너무 오글거려요 ㅠㅠ

    J HJ H19 일 전
    • 이 대사가 오글거린다면 이 드라마는 애초부터 못 볼 거 같은데

      커피&티C커피&티C일 전
    • @김해피 여기저기 오글거리는 사람들 많던데, 님은 아닌 것일 뿐이고. 느끼는건 저마다 다르니까요?!

      J HJ H7 일 전
    • 뭐가 오글거린다는 건지...

      김해피김해피8 일 전
  • crying...............

    賞賞賞賞19 일 전
  • 참 답답한드라마네 속터져 세상도 심난한데 스트레스받는드라마네

    jung,h leejung,h lee19 일 전
  • People who have nothing better

    Diana OsazenayeDiana Osazenaye19 일 전
  • What drama is this ?

    Noor xxNoor xx19 일 전
    • the drama is called.. do you like brahms?

      joneLLe d.ejoneLLe d.e19 일 전
  • 그 교수 말이 맞네요... 바닥이 접고 말이 심한 사람들이 많아...

    아가새아가새19 일 전
  • I said to myself to not watch the clips during class and here I am

    ostjihyoostjihyo19 일 전
    • Same brruhhhhh

      Mariam HabibMariam Habib19 일 전
    • It's my sleeping hour..

      Bengia EtuBengia Etu19 일 전
KOwor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