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 바이올린과의 이별을 준비하다..ㅣ브람스를 좋아하세요?(brahms)ㅣSBS DRAMA

2020. 10. 12.
70 171 조회수

박은빈(채송아)은 어느새 바이올린과의 이별을 준비하게 된다.
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brahms)’
☞밤 10시 본방송
#브람스를좋아하세요 #박은빈 #바이올린과이별
▶ Hompage : www.sbs.co.kr/tv/drama
▶ Subscribe SBS Drama : bit.ly/2ShWout

댓글
  • 재능+서폿해줄 백이나 돈 다 있어야하죠. 열정만으로는 한계가 명백하니...

    주고을주고을2 일 전
  • 한국애서 미대입시 했을 때 생각난다.....무시도 받고 재능도 없다는 소리도 대놓고 들었었는데.. 근데 사람은 재능만 가지고는 안되는게 있더라. 재능있다고 다 잘되는 거 아니고,, 재능 없다고 안되는 것도 아니더라 사람은 함부로 판단하는 게 아님

    moonsun kangmoonsun kang2 일 전
  • 음대를 혼자 돈모아서 간거면 인정 부모님이 대학교까지 해주셨는데 또 음대까지는.... 페리스힐튼정도 되는 부자면 뭘해도 괜찮지만...

    jimi yjimi y4 일 전
  • ? 일로 먹고 사는게 안되는거지 하고싶음 취미로 하면 되는거 아닌가? 근데 여기서 여주가 그걸로 취업까지 하려고 하니까 문제가 되는거지.

    Hana ParkHana Park5 일 전
  • 바이올린으로 대학입시하면서 너무힘든데 유튭올라오는거보면서 많은걸 느끼며 하고있어요ㅠㅠ

    이정민이정민6 일 전
  • 왜 그만둬야하는지ᆞᆞᆞ. 왜 꼭 잘해야만 하는지ᆞᆞᆞ. 최고의 실력과 최고의 무대는 특정 다수의 것일뿐. 내 스스로 최고일때 내 주위의 무 특정 다수와 행복할수 있는 연주 자가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아직도 연주는 일상과 먼곳에~ 아름다운 이 드라마의 개인적 로망입니다.

    ᄋᄋᄋᄋ8 일 전
  • 아버지가 고법 부장판사 출신 전관에 H그룹이랑 일도하시고.. 동부지검장이랑 말씀하실때 애들 대학다닐때까지만 일하고 그 뒤엔 어디 좋은데가서 쉬고싶다 하셨는데.. 딸이 대학졸업하고 대학을 또갔네.. 그것도 음대를ㅜㅜ

    두근두근레이싱두근두근레이싱8 일 전
    • 감동박살ㅋㅋㅋㅋㅋㅌㅌ

      Daniel ParkDaniel Park3 일 전
    • ㅋ~~

      홍애숙홍애숙4 일 전
    • 그래서 한조랑 일하자나여 ㅠㅠ흐흑흑흑

      HyeinHyein5 일 전
  • 여기 나오는 배경음악 뭐임??

    김하민김하민8 일 전
  • 연습실에서 바이올린 꼭 안고 사랑해 사랑해 하던 장면 너무 마음 아프면서도 감동적이었어요

    윤썹윤썹9 일 전
  • 🎻🎹 무다키, 무다포, 커플코멘터리 등 "다양한 미공개 비하인드"와 "삭제씬"을 원하신다면 감독판 선입금에 참여해주세요. 최소수량 미달성 시, 제작 무산됩니다. 자세한 사항은 다음카페에서 '브람스'를 검색해주세요!!!😊

    sh__ knowsh__ know9 일 전
  • 여기에 나온 연주음악 알려주세요. 곧 음원 나오길 바래요.

    영근이의내맘대로 라이프영근이의내맘대로 라이프9 일 전
  • 억장이 무너지네 미어져 그런데도 계속 살아지고 살아야 되고 ..

    최홍당최홍당9 일 전
  • 그만둘 줄 아는것도 용기지..

    시토홍마스토시토홍마스토10 일 전
  • 아물 시간 없이 너무 송아를 아프게 한다.ㅠㅠ 그냥 좋아하고 그걸로 행복하고 싶었던 건데... 자신의 욕심으로 결론 지어지는게 맘 아프고 슬프네요. 송아본체가 시청자께 조언했 듯 송아야~ 기쁜연애를 하거라.

    반드시정의롭게반드시정의롭게10 일 전
  • 그렇죠. 아무리 사랑해도..지치죠.

    SU JEONG PARKSU JEONG PARK13 일 전
  • I just like really really don't like the professor

    Park Lee SunPark Lee Sun13 일 전
  • 주인공 두 사람, 부주인공들도, 현호도, 챔버 여교수님도 연기 넘 좋아요. 한 마디 한 마디, 표정 하나 하나, 완전 감동! 현실과 예술의 관계를 엿볼 수 있는 시선을 담백하고도 리얼하게 전개하는 작가 분 솜씨에도 큰 박수 보냅니다. 이런 드라마 만들어줘서 고마워요!

    Jeong LeeJeong Lee13 일 전
  • 저 좋아해요 준영씨도 갠적으로 너무 오글거렸음. ㅠㅠ 그 사이 서사가 너무 부족했던건지 넘나 뜬금돋는 고백 ㅠㅠ

    J HJ H13 일 전
    • 존댓말 쓰는 거, 멘트도 오글거리고 성격도 둘 다 답답하고....

      JennyJenny8 일 전
  • What's that thing that pop up on her neck is she sick

    Chelsea MarcellineChelsea Marcelline13 일 전
    • Only some people have it. It’s when you’re allergic or have some skin problem with the metal on the violin. That’s why she uses the napkin when playing the violin. It’s called a violin hicky.

      Jenny LianJenny Lian13 일 전
    • its like a scar/mark from playing violin, coz like you put your violin against your neck.

      joneLLe d.ejoneLLe d.e13 일 전
  • Girl , don't listen to what people's saying....you love violin so go for it,you never too late ,she just gat the wrong people surrounded her😭

    Toyin AfolabiToyin Afolabi13 일 전
    • @Soledeadolci exactly no one is saying stop playing the violin. But she should stop thinking that she can be exceptional as long as she works hard. She can do things relating to music even if she isn’t a violinist. She also needs to start finding her way in life that makes her happy. Playing the violin obviously doesn’t make her happy. It’s making her look weak. And that weakness is making her doubt her relationship. Basically that passion is causing more harm than good. And I’ll say this again I hate girls like JK. Girls who can’t take the obvious hint of when a boy is just not into you. She keeps ruining his life thinking that by sticking close to him he’ll Automatically love her again. She’s annoying and makes it really hard to feel anything but hatred towards her

      Cherry A.Cherry A.12 일 전
    • She doesn’t have to “give up” violin or her love. But she needs more confidence to realize how these things can fit into her life without making her feel so small and so lost. Her passion for music is real, and her internship at the foundation was a fruitful experience. Can she not forge her path there? Her love for JY is real but her weakness isn’t that she can’t “help” him the way JK can, rather, it is that JK wholeheartedly believes she and JY deserve each other. If only she could believe that, and wholeheartedly. Some may say JY is not doing a good job of explaining himself. However, JY has pushed JK away so many times and she still chooses to believe they belong together. The power to believe belongs to the person herself.

      SoledeadolciSoledeadolci12 일 전
    • @Cherry A. you couldn't have said it better ,this is so on point

      Toyin AfolabiToyin Afolabi12 일 전
    • Diana Osazenaye I mean for a rookie she’s good. But for ochestras?? No she isn’t. People who are front line have been practicing for years since they were little. Having passion and love for something doesn’t automatically make you very good at it. I love art and I’m passionate about it but I can’t dillusion myself into thinking I can be the next Picasso

      Cherry A.Cherry A.13 일 전
    • @Cherry A. It sort of sad

      Diana OsazenayeDiana Osazenaye13 일 전
  • ㅋㅋㅋㅋ

    SunJung HaSunJung Ha13 일 전
KOworld